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1955년)/겨울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겨울


처마 밑에
시래기 다래미
바삭바삭
추어요.

길바닥에
말똥 동그램이
달랑달랑

얼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