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세계사/근대 유럽과 아시아/나폴레옹과 빈 체제/오스만 제국과 동방 문제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오스만 제국과 동방 문제〔槪說〕[편집]

19세기에 들어서자 오스만 제국의 쇠퇴는 점점 뚜렷해졌다. 영내(領內)에서는 이집트가 자립하고, 발칸 여러(諸)민족의 독립운동이 고조되었으나 유럽 열강(列强)은 이런 문제를 계기로 오스만 제국에 간섭하여 국제 대립을 격화시킴으로써 소위 ‘동방문제’를 야기하였다.

우선 1798년에 나폴레옹이 영국 본국과 인도와의 연락을 단절하기 위해 행한 이집트 원정은 프랑스 혁명에 집중되어 있던 열강의 관심을 재차 동방으로 향하게 하고, 또한 투르크(터키) 영내의 여러 민족에 프랑스 혁명의 자유사상을 초래하여 그들의 민족적 자각을 촉구하게 되었다. 1804년에는 세르비아에서 독립을 향한 반란이 일어나고, 불가리아도 해방운동이 개시되었다. 이집트에서는 1805년 무하마드 알리가 태수(太守)로 취임하자 근대화 개혁에 착수하여 오스만 제국으로부터 자립을 뚜렷이 했다. 1806년부터 투르크는 러시아와의 전쟁에 돌입하여 1812년의 부카레스트 조약에 의해 베사라비아 지방을 상실하였다.

열강의 간섭은 그리스 독립전쟁(1821

1829) 이래 노골화되었다. 이 전쟁에서 영국·프랑스·러시아는 그리스를 도와 투르크와 싸워 1829년의 아드리아노플 조약에 의해 그리스의 독립을 승인케 하였다. 이어 1831

1833년에 이집트의 무하마드와 오스만 제국 간에 분쟁이 발생하자 영국과 프랑스는 이집트를 지지하고, 러시아는 고립된 투르크(터키)를 후원하였다. 이때에 러시아는 투르크와 다르다넬스 해협 통과의 독점적 권리를 인정받는 운키아르 스켈레시 조약을 맺어 영국·프랑스의 불만을 샀다. 그 후 1839년 투르크·이집트간의 싸움이 재개되자 프랑스는 재차 이집트를 지지하였으나, 영국은 다음해에 런던 4국조약을 통해 이집트 국경을 확장케 하여 프랑스의 활동을 견제하고, 또 운키아르 스켈레시 조약을 파기하여 러시아의 남하정책을 저지하는 데 성공하였다. 이리하여 오스만 제국과 이집트의 문제는 전적으로 유럽 열강의 국제 대립 관계에 의해 좌우되기에 이르렀다.

유럽 열강의 간섭, 영내(領內) 여러 민족의 반란으로 고민하는 오스만 제국에 있어서 근대화 개혁은 이미 19세기 초부터 시작되어 예니 체리제(制)를 폐지하고, 신식 군대를 편성하였다. 1839년 이후에는 탄지마트라 불리는 사법·행정·산업·교육에 걸친 개혁이 착수되었다.

무하마드 알리[편집]

Muhammad Ali

(1769

1849, 재위 1805

1849)

마호메트(Mahomet) 알리라고도 한다. 구(舊)이집트 왕가의 조상. 오스만 투르크 제국(帝國) 영내(領內)의 마케도니아에서 출생. 군대에 입대, 이집트에서 나폴레옹의 군대와 싸웠고, 이어 알바니아인 부대의 지휘관이 되어 이집트의 봉건적 영주 마물루크를 눌러 민심을 획득하여, 1805년 술탄에게서 이집트 태수의 지위를 승인받았다. 마물루크의 토지를 몰수하여 이것으로 농업 관개(灌漑)를 비롯하여 공장의 설립, 알렉산드리아의 축항(築港), 육해군군제(陸海軍軍制) 개혁 등 이집트의 근대화에 많은 노력을 하였다. 또 1810년대부터 아라비아·수단 등 인접지대에 세력을 확대시켰으며, 그리스 독립전쟁 때에는 술탄을 원조하였는데, 그 공에 의해 크레타 섬, 키프로스 섬을 획득하였다. 그러나 시리아의 통치권을 요구하여 투르크와 대립, 1831년부터 소위 동방문제를 일으켰다.

이 분쟁으로 열국(列國)의 간섭을 초래하여 1840년의 런던 4국조약에 의해 이집트와 수단의 세습적 영유(領有)가 결정되었다. 알리는 또 프랑스의 후원을 받아 토지개혁, 근대 군대의 창설 등을 행하여 이집트의 근대화에 주력하였다.

운키아르 스켈레시 조약[편집]

-條約

콘스탄티노플 대안(對岸) 운키아르 스켈레시(Unkiar Skelessi)에서 러시아·투르크 사이에 체결된 조약(1833). 양국에 내란이나 전쟁이 발생하였을 경우의 상호원조를 약속한 외에 비밀추가조약(秘密追加條約)에 있어서 러시아 군함의 다르넬스 해협의 자유 항해와 타국 군함의 통과에 대한 폐쇄를 약정하였다. 이 추가조약에 대해 영국과 프랑스는 강력하게 반대하였다.

결국 1840년 영국·오스트리아·프로이센·러시아 4국과 투르크 사이에 체결된 런던 4국 조약에 의해 폐기되고, 이어 다음해 프랑스를 참가시켜 다르넬스 해협의 평상시 외국 군함 통과를 금지시킨 국제 해협 협정이 성립되었다.

탄지마트[편집]

Tanzimat

정확하게는 탄자마테·하이리에(‘은혜개혁’의 뜻). 1839년의 칙령(勅令)으로 시작된 오스만 제국의 근대화 개혁. 사법·행정상의 개혁 외에 대학·중등학교의 설치, 오스만 은행의 설립 등 중앙집권의 확립과 제국의 근대적 재조직을 의도하는 것이다. 1870년대까지 계속되었으나 그다지 성공을 거두지 못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