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의 꽃/봉화대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악의 꽃

Les Fleurs du Mal

우울과 이상
Spleen et Idéal

VI. 봉화대
루벤스, 망각의 강, 게으름의 정원,
사랑을 잃은 땅의 신선한 살갗의 베게,
그러나 하늘의 공기와 바다의 파도처럼
삶이 쉬지 않고 흐르고 요동치는 곳,
레오나르도 다 빈치, 깊고 음울한 거울,
신비를 주관하는 부드러운 미소의
신들린 천사들이 그림자 속에 나타날 때,
빙하와 소나무는 그들의 땅을 폐쇄하지.
렘브란트, 우물거림으로 가득찬 슬픈 병원,
거대한 십자가만으로 장식되어있고,
눈물 가득한 기도는 추악함을 내쉬네,
갑작스레 엇갈린 겨울의 빛.
미켈란젤로, 헤라클레스가 보이는 흐릿한 곳,
그리스도와 함께, 어스름 별빛 속에서
강한 허깨비들이 솟아오르는 곳,
손가락을 뻗어 그들의 수의를 찢네.
복서의 분노, 동물군의 뻔뻔함,
소인배의 미를 수집하기로 알려진 그대,
오만으로 가득 비대해진 가슴, 약하고 누런 자여,
퓨제, 범죄자들의 우울한 황제여.
바또, 불꽃이 나비를 끌어들이듯
여러 마음들을 잡아 삼킨 식인종이여,
회전 춤에 광기를 쏟아 부어주는
화려한 무대와 샹들리에의 불빛.
고야, 미지의 것들로 가득찬 악몽,
사바트 한복판에서 요리된 아기의,
악마를 유혹하기 위해 아랫도리를 다듬는
거울 앞의 늙은 여인과 벌거벗은 아기의.
델라크르와, 타락한 천사들이 머무는 피의 호수,
언제나 푸른 전나무 숲의 그림자에 가려,
베버의 한숨처럼 이국의 팡파레가
지나가는 음울한 하늘의 아래.
이 저주의 말, 불경한 말, 후회의 말,
이 쾌락, 비명, 울음소리, 시편의 말씀은
천 개의 미궁에서 반복되는 메아리,
저들 필멸자의 마음을 위한 신의 아편인저 !
천 명의 수호자들이 따라 외치는 울음,
천 개의 확성기로 다시 울려 퍼지는 명령,
천 개의 성채에서 빛나는 봉화,
넓은 숲에서 길을 잃은 사냥꾼을 부르네
그러나 진실로, 오 주여, 우리가 우리의
고귀함을 넘길 수 있는 가장 분명한 증언은
시대를 이어가는 불타는 흐느낌 마저도
당신의 영원함 곁에선 죽어버린다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