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에 관한 모스크바 삼상회의 결정서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1. 조선을 독립국가로 재건설하며 조선을 민주주의적 원칙 하에 발전시키는 조건을 조성하고 가급적 속히 장구한 일본의 조선통치의 참담한 결과를 청산하기 위하여 조선의 공업 교통 농업과 조선 인민의 민족문화 발전에 필요한 모든 시설을 취할 임시 조선민주주의 정부(a provisional Korean democratic government)를 수립할 것이다.
  2. 조선임시정부 구성을 원조할 목적으로(In order to assist the formation of a provisional Korean government) 먼저 그 적절한 방안을 연구 조성하기 위하여 남조선 미합중국 점령군과 북조선 소연방 점령군의 대표자들로 공동위원회가 설치될 것이다. 공동위원회는 그 제안을 작성함에 있어서 한국의 민주적인 정당 및 사회단체들과 협의해야 한다(shall consult). 공동위원회에 의하여 작성된 제안은 공동위원회를 대표하는 두 정부의 최종 결정에 앞서 소련, 중국, 영국, 그리고 미국 정부의 고려를 위하여 제출되어야 한다.
  3. 조선인민의 정치적 경제적 사회적 진보와 민주주의적 자치발전과 독립국가의 수립을 원조 협력할 방안을 작성함에는 또한 조선임시정부와 민주주의단체의 참여 하에서 공동위원회가 수행하되, 공동위원회의 제안은 최고 5년 기한으로 4개국 신탁통치(Trusteeship)의 협약을 작성하기 위하여 미국, 영국, 소련, 중국 4국 정부가 공동 참작할 수 있도록 조선임시정부와 협의한 후(following consultation with the provisional Korean government) 제출되어야 한다.
  4. 남,북조선에 관련된 긴급한 문제를 고려하기 위하여 또한 남조선 미합중국 관구와 북조선 소련 관구의 행정 경제면의 항구적 균형을 수립하기 위하여 2주일 이내에 조선에 주둔하는 미, 소 양군 사령부 대표로써 회의를 소집할 것이다.

출처[편집]

  • The Ambassador in the Soviet Union (Harriman) to the Secretary of State. Moscow. December 27, 1945. Foreign Relations of United States. 1945. Vol. VI(Washington D.C.; Government Printing Office, 1969) pp.1150~1151.
  • 한국어 번역 : 박태균, 《한국전쟁》 (책과함께, 2005년) 47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