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조약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Delete Icon.svg
이 법령은 폐지되었거나 사용 국가가 소멸하는 등의 원인으로 법적 효력이 없습니다.

이번 경성(京城)의 사변(事變)은 작은 문제가 아니어서 대일본국 황제는 깊이 생각하고 이에 특별히 전권대사 백작 이노우에 가오루(井上馨)를 파견하여 대조선국에 가서 편리한 대로 처리하게 하며, 대조선국 대군주는 돈독한 우호를 진심으로 염원하여 김홍집에게 전권을 위임하여 토의 처리하도록 임명하고 지난 일을 교훈으로 삼아 뒷날을 조심하게 한다. 양국 대신은 마음을 합하여 상의하여 아래의 약관을 만들어 우의가 완전하다는 것을 밝히며, 또한 장래의 사건 발생을 방지한다. 이에 전권 문빙(文憑)에 근거하여 아래와 같이 각각 서명하고 도장을 찍는다.


제1조[편집]

조선국에서는 국서(國書)를 일본에 보내어 사의를 표명한다.

제2조[편집]

이번에 살해당한 일본국 인민의 유가족과 부상자를 구제하며, 상인들의 화물을 훼손·약탈한 것을 보상하기 위하여 조선국에서 십일만 원을 지불한다.

제3조[편집]

이소바야시 대위를 살해한 흉악한 무리를 조사·체포하여 종중정형(從重正刑)한다.

제4조[편집]

일본 공관(公館)을 새로운 자리로 옮겨서 지으려고 하는데, 조선국에서는 택지와 건물을 공관 및 영사관(領事館)으로 넉넉히 쓸 수 있게 주어야 하며, 그것을 수리하고 증축하는 데에 다시 조선국에서 이만 원을 지불하여 공사 비용으로 충당하게 한다.

제5조[편집]

일본 호위병의 병영은 공관 부근에 택하여 정하고 임오속약(壬午續約) 제5관에 의하여 시행한다.


별단[편집]

  1. 약관 제2조와 제4조의 금액은 일본 은화로 환산하여 3개월 내에 인천에서 지불을 끝낸다.
  2. 제3조의 흉악한 무리에 대한 처리는 조약을 체결한 후 20일을 기한으로 한다.


대조선국 개국(開國) 493년 11월 24일

특파전권대신 좌의정 김홍집

대일본국 명치(明治) 18년 1월 9일

특파전권대사 종3위 훈1등 백작 이노우에 가오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