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신년사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1년 신년사
제17대 대통령 이명박
2010년 12월 31일 금요일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2011년 신묘년 희망의 새 아침이 밝았습니다.

지난 한해, 참기 힘든 일도 있었지만 기쁘고 보람 있는 일이 더 많았습니다. 우리의 국운도 세계를 향해 힘차게 뻗어나가고 있습니다.

우리 젊은이들은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광저우 아시안게임과 여자월드컵에서 세계 최고를 향해 뛰었습니다.

우리는 OECD 국가 중 최고의 경제성장을 이루었습니다. 어려운 가운데 수출 세계 7위의 무역 대국이 되었습니다. 서울 G20정상회의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여 세계중심국가의 하나로 우뚝 섰습니다.

EU, 미국과의 FTA로 국토는 작지만 경제영토는 세계에서 가장 넓은, 자유무역의 중심국가가 되었습니다. 국민 모두의 땀방울이 맺힌, 소중한 성과입니다.

2011년 새해, 우리는 반드시 한반도의 평화를 이루고, 경제도 계속 성장시켜나갈 수 있다고 확신합니다. 일기가성(一氣呵成)이라 했습니다. 국운융성의 기회를 놓치지 말고, 선진국의 문턱을 단숨에 넘어가야 하겠습니다.

서로 단합하여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우리 국민의 힘을, 저는 믿습니다.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새해에는 온 가족이 행복하고, 여러분 모두의 소망이 이루어지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2011년 신년사
제17대 대통령 이명박
2010년 12월 31일 금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