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에 관한 칙어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원문 한국어 번역 현대 일본어

朕惟フニ我カ皇祖皇宗國ヲ肇ムルコト宏遠ニ
徳ヲ樹ツルコト深厚ナリ我カ臣民克ク忠ニ
克ク孝ニ億兆心ヲ一ニシテ世世厥ノ美ヲ濟セルハ
此レ我カ國體ノ精華ニシテ教育ノ淵源亦實ニ此ニ存ス
爾臣民父母ニ孝ニ兄弟ニ友ニ夫婦相和シ朋友相信シ
恭倹己レヲ持シ博愛衆ニ及ホシ學ヲ修メ業ヲ習ヒ
以テ智能ヲ啓發シ徳器ヲ成就シ進テ公益ヲ廣メ
世務ヲ開キ常ニ國憲ヲ重シ國法ニ遵ヒ
一旦緩急アレハ義勇公ニ奉シ以テ天壌無窮ノ皇運ヲ扶翼スヘシ
是ノ如キハ獨リ朕カ忠良ノ臣民タルノミナラス
又以テ爾祖先ノ遺風ヲ顕彰スルニ足ラン

斯ノ道ハ實ニ我カ皇祖皇宗ノ遺訓ニシテ子孫臣民ノ
倶ニ遵守スヘキ所之ヲ古今ニ通シテ謬ラス
之ヲ中外ニ施シテ悖ラス朕爾臣民ト倶ニ拳拳服膺シテ
咸其徳ヲ一ニセンコトヲ庶幾フ

明治二十三年十月三十日
御名御璽

짐이 생각컨대 황조황종이 굉원에 나라를 열어
덕을 세움이 깊고 두터우니 우리 신민이 지극히 충성하고
효도로 억조의 마음을 모아 대대손손 아름다움을 다함이
우리 국체의 정화인 바 교육의 연원 또한 여기에 있을 터
그대 신민은 부모에 효도, 형제 우애, 부부간 화목, 교우간 신뢰하여
삼가 절도를 지키고 박애를 끼치며 학문 수양하고 기능을 익힘으로
지능을 계발하고 덕을 성취하며 공익을 넓혀
세상에 의무를 다하고 항시 국헌을 중시하고 국법을 준수하며
위급시 의리 용맹으로 공에 봉사함으로 천양무궁의 황운을 지켜야 한다
이리하면 짐의 충량한 신민이 될 뿐 아니라
족히 그대들 선조의 유풍을 현창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러한 도는 실로 우리 황조황종의 유훈으로 손인 천황과 신민이
함께 준수해야 할 것이며 이는 고금을 통하여 그릇됨이 없다
이를 중외에 베풀어도 도리에 그르지 않을 터 짐이 신민과 권권복응함에
더불어 한결같이 덕을 닦기 바라는 바이다

메이지 23년 10월 30일
어명하고 날인하다

私は、私達の祖先が、遠大な理想のもとに、道義国家の実現をめざして、日本の国をおはじめになったものと信じます。 そして、臣民は忠孝両全の道を全うして、全臣民が心を合わせて努力した結果、 今日に至るまで、見事な成果をあげて参りましたことは、もとより日本のすぐれた国柄の賜物といわねばなりませんが、 私は教育の根本もまた、道義立国の達成にあると信じます。

臣民の皆さんは、子は親に孝養を尽くし、兄弟・姉妹は互いに力を合わせて助け合い、 夫婦は仲睦まじく解け合い、友人は胸襟を開いて信じ合い、そして自分の言動を慎み、 全ての人々に愛の手を差し伸べ、学問を怠らず、職業に専念し、知識を養い、人格を磨き、さらに進んで、 社会公共のために貢献し、また、法律や、秩序を守ることは勿論のこと、非常事態の発生の場合は、 真心を捧げて、国の平和と安全に奉仕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 そして、これらのことは、善良な臣民としての当然の努めであるばかりでなく、また、私達の祖先が、 今日まで身をもって示し残された伝統的美風を、さらにいっそう明らかにすることでもあります。

このような臣民の歩むべき道は、祖先の教訓として、私達子孫の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ころであると共に、 この教えは、昔も今も変わらぬ正しい道であり、また日本ばかりでなく、外国で行っても、間違いのない道でありますから、 私もまた臣民の皆さんと共に、祖父の教えを胸に抱いて、立派な日本人となるように、心から念願するものであります。

明治二十三年十月三十日
御名御璽

이 저작물은 저자가 사망한 지 100년이 지났으므로 전 세계적으로 퍼블릭 도메인입니다.
단, 나중에 출판된 판본이나 원본을 다른 언어로 옮긴 번역물은 시기와 지역에 따라 저작권의 보호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