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케아신경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로마 믿나이다[편집]

+ 한 분이신 하느님을
◎ 저는 믿나이다.
전능하신 아버지,
하늘과 땅과 유형무형한 만물의 창조주를 믿나이다.
또한 한 분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 하느님의 외아들,
영원으로부터 성부에게서 나신 분을 믿나이다.
하느님에게서 나신 하느님, 빛에서 나신 빛.
참 하느님에게서 나신 참 하느님으로서,
창조되지 않고 나시어
성부와 한 본체로서 만물을 창조하셨음을 믿나이다.
성자께서 저희 인간을 위하여, 저희 구원을 위하여
하늘에서 내려오셨음을 믿나이다.
(아래 부분에서 모두 고개를 깊이 숙인다.)
또한 성령으로 인하여 동정 마리아에게서 육신을 취하시어
사람이 되셨음을 믿나이다.
본시오 빌라도 통치 아래서 저희를 위하여
십자가에 못박혀 수난하고 묻히셨으며
성서 말씀대로 사흗날에 부활하시어
하늘에 올라 성부 오른편에 앉아계심을 믿나이다.
그분께서는 산 이와 죽은 이를 심판하러
영광 속에 다시 오시리니
그분의 나라는 끝이 없으리이다.
또한 주님이시며 생명을 주시는 성령을 믿나이다.
성령께서는 성부와 성자에게서 발하시고
성부와 성자와 더불어 영광과 흠숭을 받으시며
예언자들을 통하여 말씀하셨나이다.
하나이고 거룩하고 보편되며
사도로부터 이어오는 교회를 믿나이다.
죄를 씻는 유일한 세례를 믿으며
죽은 이들의 부활과 내세의 삶을 기다리나이다.
아멘.

성공회[편집]

우리는 믿나이다.
한 분이시며 전능하신 하느님 아버지, 하늘과 땅과 유형무형한 만물의 창조주를 믿나이다.
오직 한 분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 모든 세계에 앞서 성부로부터 나신 하느님의 외아들이시며,
하느님에게서 나신 하느님이시요, 빛에서 나신 빛이시요, 참 하느님으로부터 나신 참 하느님으로서 창조되지 않고 나시어,
성부와 일체시며, 만물이 다 이 분으로 말미암아 창조되었으며,
우리 인간을 위하여, 우리의 구원을 위하여, 하늘에서 내려오시어,성령으로 또 동정녀 마리아께 혈육을 취하시고 사람이 되셨음을 믿으며,
본티오 빌라도 치하에서 우리를 위하여 고난을 받으시고, 십자가에 못 박히시고 묻히셨음을 믿으며,
성서 말씀대로 사흘 만에 부활하시고, 하늘에 올라 성부 오른편에 앉아 계시며,
산 이와 죽은 이를 심판하러 영광 속에 다시 오시리니, 그 분의 나라는 끝이 없으리이다.
주님이시며, 생명을 주시는 성령을 믿나니, 성령은 성부와 성자로부터 나시며, 성부와 성자와 더불어 같은 경배와 영광을 받으시며, 예언자를 통하여 말씀하셨나이다.
하나이요 거룩하고 사도로부터 이어 오는 공교회와, 죄를 용서하는 하나의 세례를 믿으며,
죽은 이들의 부활과 후세의 영생-이부분에서 십자성호를 그어 성 삼위일체 하느님에 대한 경배를 표한다.-을 믿고 기다리나이다. 아멘.

정교회[편집]

신앙의 신조

  1. 한 분이신 하느님 아버지, 전능하시고, 하늘과 땅과 유형무형한 만물의 창조주이신 하느님을 믿나이다.
  2. 그리고 또 오직 한분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를 모든 세대에 앞서 성부로부터 나신 하느님의 외아들이시며, 빛으로부터 나신 빛이시요, 참 하느님으로부터 나신 참 하느님으로서 창조되지 않고 나시어, 성부와 일체이시며, 만물이 다 이분으로 말미암아 창조되었음을 믿나이다.
  3. 우리 인간을 위하여, 우리의 구원을 위하여, 하늘에서 내려오셔서, 성신으로 또 동정녀 마리아께 혈육을 취하시고 사람이 되심을 믿으며,
  4. 본디오 빌라도 시대에 우리를 위하여 고난을 받으시고, 십자가에 못박히시고 묻히심을 믿으며,
  5. 성경 말씀대로 사흘 만에 부활하시고,
  6. 하늘에 올라 성부 오른편에 앉아 계시며,
  7. 산 이와 죽은 이를 심판하러 영광 속에 다시 오시리라 믿나니, 그의 나라는 끝이 없으리이다.
  8. 그리고 주님이시며, 생명을 주시는 성령을 믿나니, 성령은 성부께서 좇아 나시며, 성부와 성자와 더불어, 같은 흠승과 같은 영광을 받이시며, 예언자를 통하여 말씀하셨나이다.
  9. 하나인, 거룩하고, 공번되고, 사도로부터 이어 오는 교회를 믿나이다.
  10. 죄를 사하는 하나의 세례를 알고 믿나이다.
  11. 죽은 이들의 부활과
  12. 후세의 영생을 곧게 믿고 기다리나이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