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암노승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楓岳贈小菴老僧 (풍악증소암노승)

단풍 든 작은 암자의 늙은 중에게


魚躍鳶飛上下同 (어약연비상하동) 고기 뛰놀고 솔개 날으는 것에 높고 낮음이 같다고 하니
這般非色亦非空 (저반비색역비공) 이것은 눈에 띄는 것도 아니며 비어 있는 것도 아니라,
等閑一笑看身世 (등한일소간신세) 풋웃음으로 온갖 것 흘려보며 삶을 돌아보면서
獨立斜陽萬木中 (독립사양만목중) 해질 녘 숱한 나무들 사이에 홀로 섰노라.



라이선스[편집]

이 저작물은 저자가 사망한 지 100년이 지났으므로 전 세계적으로 퍼블릭 도메인입니다.
단, 나중에 출판된 판본이나 원본을 다른 언어로 옮긴 번역물은 시기와 지역에 따라 저작권의 보호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