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Sky, Wind, Star and Poem (1955).djvu/102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이 페이지는 교정 작업을 거쳤습니다

잎, 잎, 풀잎마다 땀방울이 맺혔오.

구김살 없는 이 아침을
深呼吸하오 또 하오.

一九三六


빨래


빨래줄에 두 다리를 드리우고
횐 빨래들이 귓속 이야기 하는 午後,

쨍쨍한 七月햇발은 고요히도
아담한 빨래에만 달린다.

一九三六

— 9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