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터 래빗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eterRabbit1.jpg



피터 래빗



베아트릭스 포터


PeterRabbit1.gif




옛날 옛적에 네마리 작은 토끼가 있었답니다. 그들의 이름은—
플롭시,
몹시,
코튼 테일,
그리고 피터였어요.
그들은 엄마랑 커다란 전나무 뿌리 밑 모래 언덕에 살고 있었죠.
PeterRabbit2.jpg
어느날 아침 '얘들아, 들판이나 길에서 놀아도 되지만 절대 맥그리거씨네 정원에 가면 안된다. 아빠가 거기서 사고를 당해서, 파이가 되버리셨단다.' 하고 엄마 토끼가 말했어요.
PeterRabbit3.jpg
'이제 나가보아라, 그리고 장난치지 말고. 나도 나갈거다.'
PeterRabbit4.jpg
그런 다음 토끼 부인은 바구니와 우산을 가지고 나무를 지나 빵집으로 갔습니다. 그녀는 갈색 빵 한 덩이와 건포도 롤빵 다섯 개를 샀답니다.
PeterRabbit5.jpg
착한 플롭시, 몹시, 코튼 테일은 선을 따라가며 블랙베리를 땄습니다:
PeterRabbit6.jpg
그런데 나쁜 피터는 곧장 맥그리거씨네 정원으로 달려가다 대문에 끼이고 말았어요!
PeterRabbit7.jpg
먼저 약간의 양상추와 줄콩을 먹고 무우도 먹었답니다;
PeterRabbit8.jpg
그후 속이 안좋아 파슬리를 찾게 말았죠.
PeterRabbit9.jpg
그러나 오이 틀 끝을 돌았을 때 맥그리거씨를 만났어요!
PeterRabbit10.jpg
맥그리거씨는 앉아서 양배추를 심고 있었다가 벌떡 일어나 갈퀴를 흔들며 '도둑 잡아라!'라면서 피터를 쫒았어요.
PeterRabbit11.jpg
피터는 정말 무서워서 대문으로 가는 길도 잊은채 정원을 가로질러 뛰어갔습니다.
양배추 사이에 신발 한쪽을 잃고, 다른 한쪽은 감자들 사이에서 잃었습니다.
PeterRabbit12.jpg
신발들을 잃고, 피터는 네다리로 더욱 빠르게 뛰었고, 만약 재수없이 구스베리에 쳐진 그물에 뛰어들어 재킷의 단추가 걸리지만 않았어도 도망쳤을 수도 있었을겁니다. 파란색 재킷에 나름 새것인 황동단추였죠.
PeterRabbit13.jpg
피터는 포기하고 크게 울었어요; 그리고 위를 날고 있던 참새들이 듣고 날아와서 그를 응원해줬어요.
PeterRabbit14.jpg
맥그리거씨는 덮어 잡으려 체를 들고왔어요; 그런데 때마침 피터는 재킷을 벗고 벗어날 수 있었답니다.
PeterRabbit15.jpg
그리고선 공구창고에 뛰어들어 물뿌리개에 들어갔습니다. 거기 물만 없었다면 훌륭한 숨을 곳이었겠죠.
PeterRabbit16.jpg
맥그리거씨는 피터가 공구창고 어딘가에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아마 화분 밑이라 생각하고 하나씩 뒤집어 살폈습니다.
그러다 피터가 '에취' 재채기를 했어요. 맥그리거씨는 곧바로 쫒아왔죠.
PeterRabbit17.jpg
발로 피터를 밟으려 했지만, 피터는 창문을 뛰어넘고 화분 세개를 엎었죠. 창문이 너무 작아 맥그리거씨는 피터를 쫒는걸 포기하고 다시 일하러 돌아갔어요.
PeterRabbit18.jpg
피터는 앉아 쉬었습니다; 숨이 차고 겁이 나 떨렸죠. 어디로 가야할 지 머리에 떠오르지도 않고요. 그리고 너무 땀이 났어요.
좀있다 툴툴거리고 차분히 돌아다니며 주위를 둘러봤습니다.
PeterRabbit19.jpg
문을 발견했지만 잠겨있었고, 그 밑으로 작고 뚱뚱한 토끼가 지나갈 틈은 없었습니다.
늙은 쥐 한마리가 돌계단 주위를 왔다갔다 하며, 나무에 사는 식구들에게 콩을 가져다주고 있었습니다. 피터는 대문으로 가는 길을 물었지만 입에 큰 콩을 물고 있어 대답을 할 수 없었지요. 그래서 고개를 흔들었고 피터는 울었답니다.
PeterRabbit20.jpg
그래서 정원을 가로질러 가며 길을 찾으려 했지만, 점점더 길을 잃었습니다. 곧 맥그리거씨가 물뿌리개에 물을 채우던 연못에 도착했지요. 흰고양이 한마리가 금붕어를 쳐다보며 서있었고, 가끔씩 꼬리를 움직이는 것 말고는 멈춰있었습니다. 피터는 말을 걸지 않고 도망치는게 최선이라 생각했습니다; 자신의 사촌인 벤자민 토끼에게 이 고양이에 대해 들었었죠.
PeterRabbit21.jpg
공구창고로 되돌아갔는데, 갑자기 가까이에서 끼릭끼릭 소리를 들었습니다. 피터는 덤불 밑으로 허겁지겁 들어갔지만, 아무일도 없었습니다. 나와서 외바퀴 수레 위에 올라 살펴봤죠. 맥그리거씨가 뒤돌아서서 양파밭을 괭이질하고 있고 그 너머에 대문이 있었습니다!
PeterRabbit22.jpg
피터는 재빨리 외바퀴 수레를 내려와, 까치밥 덤불 뒤로 가능한 빨리 뛰었습니다.
모퉁이에서 맥그리거씨가 봤지만 피터는 상관하지 않았습니다. 대문 밑으로 미끌어져 들어가 마침내 안전한 정원 밖 숲으로 갔습니다.
PeterRabbit23.jpg
검은새들을 쫒기 위해 맥그리거씨는 조그만 재킷과 신발을 허수아비에 걸어두었죠.
PeterRabbit24.jpg
피터는 큰 전나무에 있는 집에 갈 때까지 뛰는걸 멈추거나 뒤돌아 보지 않았습니다.
토끼구멍 바닥의 부드러운 모래위로 떨썩 쓰러지자 너무 피곤해 눈을 감았습니다. 그의 엄마는 요리 중이었습니다; 그녀는 옷을 어떻게 했는지 궁금했죠. 그건 이주전에 사준 두번째 재킷과 신발이었죠!
PeterRabbit25.jpg
불쌍하게도 피터는 저녁때 몸이 안좋은 모양이다.
엄마는 침대에 눕히고 카모밀레 차를 만들어 피터에게 조금 주었습니다!
'잠자기 전에 한 수푼.'
PeterRabbit26.jpg
그러나 플롭시, 몹시, 코튼 테일은 저녁으로 빵, 우유, 블랙베리를 먹었습니다.
PeterRabbit27.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