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수/저녁 햇살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불 피어오르듯하는 술
한숨에 키여도 아아 배고파라.

수저븐 듯 놓인 유리컵
바쟉바쟉 씹는 대로 배고프리.

네 눈은 고만스런 흑단초.
네입술은 서운한 가을철 수박 한점.

빨어도 빨어도 배고프리.

술집 창문에 붉은 저녁 햇살
연연하게 탄다. 아아 배고파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