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비통한 기원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아, 가도다 가도다 쫓겨 가도다.
망각 속에 있는 간도와 요동벌로
주린 목숨 움켜쥐고 좇아 가도다.
자갈을 밥으로 해채를 마셔도
마구나 가졌으면 단잠을 얽을 것을ㅡ
인간을 만든 검아 하루 일찍
차라리 주린 목숨 뺏어 가거라.
 
아, 사노라 사노라 취해 사노라.
자폭속에 있는 서울과 시골로
멍든 목숨 행여 갈까, 취해 사노라.
어둔 밤 말없는 돌을 안고서
피울음 울어도 신음은 풀릴 것을ㅡ
인간을 만든 검아, 하루 일찍
차라리 취한 목숨 죽여 버려라.

라이선스[편집]

이 저작물은 저자가 사망한 지 50년이 넘었으므로, 저자가 사망한 후 50년(또는 그 이하)이 지나면 저작권이 소멸하는 국가에서 퍼블릭 도메인입니다.


주의
1925년에서 1977년 사이에 출판되었다면 미국에서 퍼블릭 도메인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미국에서 퍼블릭 도메인인 저작에는 {{PD-1996}}를 사용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