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사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산사(山寺)


夜伴林僧宿(야반림승숙) 밤이 되어 승방에 묵었더니
重雲濕草衣(중운습초의) 겹겹 쌓인 구름이 옷을 적셨네
巖扉開晩日(암비개만일) 암자 문을 느지막이 열었더니
棲鳥始驚飛(서조시경비) 잠든 새가 그제야 놀라 날아가네.

라이선스[편집]

이 저작물은 저자가 사망한 지 100년이 지났으므로 전 세계적으로 퍼블릭 도메인입니다.
단, 나중에 출판된 판본이나 원본을 다른 언어로 옮긴 번역물은 시기와 지역에 따라 저작권의 보호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