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재가승만고Jaegaseungmango.pdf/1"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둘러보기로 이동 검색으로 이동
편집 요약 없음
잔글 (HappyMidnight 사용자가 페이지:재가승만고.pdf/1 문서를 페이지:재가승만고Jaegaseungmango.pdf/1 문서로 옮기면서 넘겨주기를 덮어썼습니다: 이름 변경으로, 페이지 기능 상실)
페이지 본문 (문서에 끼워넣음):페이지 본문 (문서에 끼워넣음):
3번째 줄: 3번째 줄:
 
(一) 李在郁
 
(一) 李在郁
   
머리말
+
==머리말==
 
現今 鴨綠 豆滿兩江의 南岸 卽 北朝鮮六鎭의 故地山間地方에 在家僧이라는 一種特殊部落이 散在하여 殆히 原始的生活을 營爲하고 잇다는 것은 너무나 有名한 事實이나 그 所謂在家僧의 由來에 對하여는 筆者의 아는 限 아즉 定說이 없다 從來로 學界에 잇어서나 市井에 잇어서나 主張 或은 傳說이 없지 아니하며 또 이 問題에 對하여 相當한 關心을 가지엿는데도 不拘하고 아직까지 그 正體를 究明하지 못하엿다는 事實에 對하여는 學界를 爲하여 甚히 遺憾事라 아니할 수 없다 이러한 意味下에서 簡粗, 無頭緖의 感이 不無하나 在家僧에 關하여 若干論述하여 諸賢의 參考에 供하고저한다.
   
 
==一, 北朝鮮의 史的 槪觀==
現今 鴨綠 豆滿兩江의 南岸 卽 北朝鮮六鎭의 故地山間地方에 在家僧이라는 一種特殊部落이 散在하여 殆히 原始的生活을 營爲하고 잇다는 것은 너무나 有名한 事實이나 그 所謂在家僧의 由來에 對하여는 筆者의 아는 限 아즉 定說이 없다 從來로 學界에 잇어서나 市井에 잇어서나 主張 或은 傳說이 없지 아니하며 또 이 問題에 對하여 相當한 關心을 가지엿는데도 不拘하고 아직까지 그 正體를 究明하지 못하엿다는 事實에 對하여는 學界를 爲하여 甚히 遺憾事라 하니할 수 없다 이러한 意味下에서 簡粗, 無頭緖의 感이 不無하나 在家僧에 關하여 若干論述하여 諸賢의 參考에 供하고저한다.
 
 
지금 在家僧의 居住하는 咸鏡道一帶地方은 古代에 잇어서는 現今의 咸興一帶는 東沃沮, 咸鏡道 頭滿江沿岸一帶는 北沃沮의 根據地엿다. 그다음 三國時代에 들어와서는 高句麗의 興起에依하여 그故地는 高句麗의 領有하는바가되엇으며 新羅眞興王時代에잇어서는 咸興의 北方黃草嶺以南의 地區는 新羅의 勢力範圍內에 들어갓다.
 
一, 北朝鮮의 史的 槪觀
 
 
지금 在家僧의 居住하는 咸鏡道一帶地方은 古代에 잇어서는 現今의 咸興一帶는 東沃沮, 咸鏡道 頭滿江沿岸一帶는 北沃沮의 根據地엿다.
 

편집

116

둘러보기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