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파리의 노래/사향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하늘 공중 높게도 떠도는 제비의 몸으로도
한때의 제철을 따라 옛길을 찾아오거든,
한가하게도 뱃소리가 들리는 황포(黃浦)의 해안,
잔디밭에는 꽃이 피고, 솔밭엔 송화(松花)가 나는
푸른 하늘 아래의 옛 마을, 낯익은 내 집을,
때의 봄철, 내가 어찌 잊을 줄이 있으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