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촉도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巴蜀으로 가는 길은
서역 삼만리.
뜸부기 울음 우는 눈두렁의 어둔 밤에서
갈라래비 날려보는 외방 젊은이,
가슴에 깃든 꿈은 나래 접고 기다리는가.

흙몬지 자욱히 이는 장거리에
허리끈 크르고, 대님 크르고, 끝끝내 옷고름 떼고,
어두컴컴한 방구석에 혼자 앉어서
窓 넘어 뜨는 달, 상현달 바다다보면 물결은 이랑 이랑
먼 바다의 향기를 품고,
巴蜀의 印朱빛 노을은, 차차로, 더워지는 눈시울 안에 -

풀섶마다 小孩子의 관들이 널려 있는 뙤의 땅에는,
너를 기두리는 一金七十圓也의 쌀러리와 쬐그만 STOOL이 하나
집을 떠나고, 권속마저 뿌리이치고,
장안 술 하롯밤에 마시려 해도
그거사 안되지라요, 그거사 안되지라요.

巴蜀으로 가는 길은
서역 하늘 밑.
둘러보는 네 웃음은 용천病의 꽃 피는 울음
굳이 서서 웃는 검은 하늘에
상기도, 날지 않는 너의 꿈은 새벽별 모양,
아 새벽별 모양, 빤작일 수 있는 것일까.

이 저작물은 저자가 사망한 지 50년이 넘었으므로, 저자가 사망한 후 50년(또는 그 이하)이 지나면 저작권이 소멸하는 국가에서 퍼블릭 도메인입니다.


주의
1925년에서 1977년 사이에 출판되었다면 미국에서 퍼블릭 도메인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미국에서 퍼블릭 도메인인 저작에는 {{PD-1996}}를 사용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