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 한 대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초한대---
내방에 품긴 향내를 맛는다.

光明(광명)의 祭壇(제단)이 문허지기젼.
나는 깨끗한 祭物(제물)을보앗다.

염소의 갈비뼈같은 그의몸.
그의生命(생명)인 心志(심지)까지
白玉(백옥)같은 눈물과피를 흘려.
불살려 버린다.

그리고도 책머리에 아롱거리며.
선녀처럼 초ㅅ불은 춤을 춘다.

매를 본 꿩이 도망가드시
暗黑(암흑)이 창구멍으로 도망한.
나의 방에품긴

祭物(제물)의 偉大(위대)한香(향)내를 맛보노라.

昭和九年十二月二十四日

라이선스[편집]

이 저작물은 저자가 사망한 지 50년이 넘었으므로, 저자가 사망한 후 50년(또는 그 이하)이 지나면 저작권이 소멸하는 국가에서 퍼블릭 도메인입니다.


주의
1924년에서 1977년 사이에 출판되었다면 미국에서 퍼블릭 도메인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미국에서 퍼블릭 도메인인 저작에는 {{PD-1996}}를 사용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