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1955년)/태초의 아침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太初의 아침

 

봄날 아침도 아니고
여름, 가을, 겨울,
그런날 아침도 아닌 아침에

빨—간 꽃이 피어났네,
햇빛이 푸른데,

그 前날 밤에
그 前날 밤에
모든것이 마련되었네,

사랑은 뱀과 함께
毒은 어린 꽃과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