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랑시집/내 옛날 온 꿈이

위키문헌 ― 우리 모두의 도서관.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내 옛날 온 꿈이 모조리 실리어간
하늘가 닿는 데 기쁨이 사신가

고요히 사라지는 구름을 바래자
헛되나 마음가는 그곳뿐이라

눈물을 삼키며 기쁨을 찾노란다
허공은 저리도 한없이 푸르름을

엎디어 눈물로 땅 우에 새기자
하늘가 닿는 데 기쁨이 사신다